아태지역 전문가 모여 도시화 문제 해결책으로 ‘도시숲’ 논의

산림청, 13∼15일 서울에서 제2회 아-태지역 도시숲회의 개최
라펜트l기사입력2017-09-14

김재현 산림청장 ⓒ산림청

국가 간 도시숲 정보와 경험을 공유해 도시화 문제를 해결하고 지속가능한 발전목표(SDGs)를 달성하기 위해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들이 한국에 모였다.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13일부터 15일까지 "모두 함께 더 푸르고, 더 시원한 도시를 위해"라는 주제로 서울 The-K호텔에서 제2회 아-태지역 도시숲회의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국제식량농업기구(FAO) 관계자와 17개국 도시숲 전문가 등을 비롯해 200여 명이 참석하는 이번 회의에는 도시화·산업화에 따른 도시의 문제점과 각국 추진정책 등을 논의하고 국가별 우수사례를 공유한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국가별 도시숲 거버넌스 사례 발표 ▲5개 분과 회의 ▲도시숲 정책담당자 포럼 ▲서울 도시숲 견학 등이 있으며, 마지막날 서울 도시숲 실행계획 채택을 끝으로 폐회한다.

김재현 산림청장은 "도시숲 확대를 위한 전략을 모색하고 국제 도시화문제 해결책을 마련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산림청은 산림복지서비스 확대를 위해 도시숲 등 관련 정책을 발전시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_ 신혜정 기자  ·  라펜트
다른기사 보기
ssinkija@naver.com

가장많이본뉴스최근주요뉴스

  • 전체
  • 종합일반
  • 동정일정
  • 교육문화예술

인기통합정보

  • 기획연재
  • 설계공모프로젝트
  • 인터뷰취재

인포21C 제휴정보

  • 입찰
  • 낙찰
  • 특별혜택

채용인재

26살 조경분야 취업준비생입니..
조경시공 및 관리
남 (26세) / 경력 0년 / 서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