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행복청·세종시, 세계적 스마트시티 조성 협약

‘세종5-1생활권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성공 구축 목표
한국건설신문l기사입력2018-04-12

▲ LH와 행복청 및 세종시가 세계적 스마트시티 국가 시범도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9일 체결했다.

LH는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및 세종특별자치시청과 지난 9일 세종5-1생활권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세종5-1생활권은 올 1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사업 대상지로 선정됐다. 

관련 기관들은 스마트시티 구상에 대한 민간 아이디어를 발굴하는 경진대회를 개최하는 등 스마트시티 백지상태인 이 지역을 세계적인 수준의 스마트시티로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번 협약은 시범사업의 효율적 진행을 위해 체결됐으며, 이원재 행복청장, 이춘희 세종시장, 박상우 LH 사장, 그리고 스마트시티 주관부처인 국토교통부 정경훈 도시정책관이 협약식에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행복청, 세종시, LH는 앞으로 ▷스마트시티 국가 시범도시와 관련된 각종 계획 수립 ▷규제개선 및 민간아이디어 발굴 ▷시민 등이 참여하는 신거버넌스 구축·운영 ▷데이터 기반 스마트시티 운영을 위한 정보공유 ▷기타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등 협의가 필요한 사항에 협력하게 된다.

도시계획단계부터 부지·건축공사, 도시운영에 이르기까지 스마트시티 조성 전 단계에서 세 개 기관의 역량을 집중해 모든 국민이 스마트시티 건설을 통한 혁신 성장 효과를 누릴 수 있도록 협력할 계획이다.

박상우 LH 사장은 “행복도시 세종 스마트시티를 시민 중심의 선도적인 스마트시티 모델로 만들기 위해 세 개 기관이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그 성과를 세종 주민뿐만 아니라 모든 국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_ 이오주은 기자  ·  한국건설신문
다른기사 보기
yoje@conslove.co.kr

네티즌 공감 (0)

의견쓰기

가장많이본뉴스최근주요뉴스

  • 전체
  • 종합일반
  • 동정일정
  • 교육문화예술

인기통합정보

  • 기획연재
  • 설계공모프로젝트
  • 인터뷰취재

인포21C 제휴정보

  • 입찰
  • 낙찰
  • 특별혜택

채용인재

빠르게 배워 도움이 되겠습니다.
계획, 설계, 디자인
여 (24세) / 경력 0년 / 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