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실주경기장 리모델링 국제설계공모’ 당선작 발표

㈜나우동인건축팀의 ‘공명하는 대지, 잠실’
라펜트l기사입력2018-05-18


'공명하는 대지, 잠실' 총괄 조감도ⓒ서울시


88서울올림픽의 성지이자 2024년 국제교류복합지구의 핵심공간 중 하나인 ‘도심형 스포츠‧문화 복합단지’로 재탄생할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 일대의 미래 청사진이 나왔다. 


서울시는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 리모델링 국제지명 설계공모’를 진행한 결과, ㈜나우동인 건축사사무소(대표 박병욱)의 ‘공명하는 대지, 잠실’을 당선작으로 최종 선정했다고 지난 17일(목) 밝혔다. 


해당 당선팀에게는 기본 및 실시 설계권이 주어지며, 시는 설계내용에 대한 구체적인 협상을 진행한 후 연내 계약을 체결, 내년 1월 설계에 들어가 2020년 12월까지 설계를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2021년 1월 착공, 2024년 준공 목표다.



'공명하는 대지, 잠실' 내부투시(1층)ⓒ서울시


당선 안에 따르면 ‘주경기장’은 우리나라 스포츠 세계화의 성지이자 미래유산이라는 역사성과 상징성을 감안해 외부형태를 보전한다. 


내부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 권장기준을 충족하고 대형 행사‧공연 개최가 가능한 6만 석 이상 규모(현재 7만 석 규모)로 리모델링한다. 올림픽 재개최가 가능한 수준의 시설로 만든다는 목표다. 


주경기장 남측에 새롭게 들어설 ‘유스호스텔’(135실 규모)은 한류 관광객과 지방 원정 선수들의 숙소 지원을 목적으로 하며, 유소년 스포츠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시설로 건립된다. 


현재 위치(탄천-주경기장 사이)에서 주경기장 쪽으로 이전‧신축되는 ‘보조경기장’은 2,000석 내외의 관람석을 확보해 시민들을 위한 개방형 공간으로 조성된다. 


시는 ▲주경기장 보전 및 시설개선 방안(리모델링 계획) ▲프로그램 및 공간계획 ▲도시적 맥락과 연계 및 조화 ▲기술계획 등에 주안점을 두고 심사가 이루어졌다고 전했다.  


심사위원회 최문규 위원장은 “잠실종합운동장의 역사성과 현재의 문제점을 정확히 이해하고, 기존의 김수근 작품을 최대한 유지하면서 창의적으로 기능적인 개선방안을 제시하였고, 특히, 시민들이 체육행사가 없을 때에도 경기장 내외부를 산책하면서 다양하게 체험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잠실종합운동장 주진입 보행동선을 처리한 계획이 돋보인다.”며, “외부공간은 잠실종합운동장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는 공원을 조성하여 서울시민들의 삶의질 향상에 기여하고, 주변 주요시설에도 활력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라고 당선 사유를 밝혔다. 

  

정수용 서울시 지역발전본부장은 “한강변 주요 관광자원이자 국제교류복합지구의 핵심공간인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 리모델링을 통해 상징적 위상을 재정립할 것”이라며 “국제 스포츠경기는 물론 한류 콘서트 등 각종 문화행사가 열리고 전시, 판매, 여가시설이 어우러진 도심형 스포츠‧문화 콤플렉스로 조성해 시민과 세계인이 즐겨 찾는 국제적 명소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제교류복합지구는 서울시가 코엑스~잠실종합운동장 일대 199만㎡에 글로벌 마이스 복합시설, 도심형 스포츠 콤플렉스, 생태‧여가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_ 김지혜 기자  ·  라펜트
다른기사 보기
kimj611@naver.com

네티즌 공감 (0)

의견쓰기

가장많이본뉴스최근주요뉴스

  • 전체
  • 종합일반
  • 동정일정
  • 교육문화예술

인기통합정보

  • 기획연재
  • 설계공모프로젝트
  • 인터뷰취재

인포21C 제휴정보

  • 입찰
  • 낙찰
  • 특별혜택

채용인재

조경실시설계(관공서 수의계약..
조경실시설계,설계변경
남 (42세) / 경력 13년 / 서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