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신천 프로젝트 ‘신천녹도’ 조성 본격 추진

김광석거리와 신천 수변문화공간 바로 넘나든다
라펜트l기사입력2018-08-09


신천 녹도 조감도 ⓒ대구시


대구시는 2019년부터 2021년까지 123억 원을 투입하여 김광석거리 남쪽길에서 대봉교 하류 신천 둔치까지 신천대로를 덮어 ‘신천녹도’를 조성한다.

 

이번 사업은 신천 접근성을 높이는 것은 물론 김광석거리를 찾는 내외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함으로써 관광콘텐츠를 확장하는 사업이다. 


신천녹도 조성사업은 입체형 도시기반 시설로 수성교~대봉교(신천좌안) 신천대로 상부에 길이 80m, 폭 50m의 공원으로 조성하는 입체 녹색길 조성사업이다.


이는 최근 정부의 입체도로정책의 한 모델로서, 도로의 입체적  공간 활용을 통해 도시를 더욱 창의적으로 재생하고 도로 상부공간을 공공시설뿐만 아니라 문화, 상업시설과 같은 복합 공간으로 조성하여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사업이다.

  

또한 녹도상부에는 수달생태관과 편익시설을 갖추고 녹도 중앙부에는 광장의 기능도 겸하게 되어, 신천의 자랑인 수달 관련 학습과 더불어 수변 생태를 느낄 수 있는 색다른 관광자원으로서의 수변 문화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남희철 대구시 도시기반총괄본부장은 “녹도가 조성이 되면 젊은이들이 김광석거리에서 문화를 즐기고, 신천에서 생태환경과 대구의 역사를 즐기는 복합 힐링 문화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되며, 지역 관광산업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김광석 다시 그리기 길은 평일 관광객 3,000명, 연인원 146만명이 다녀갈 정도로 관광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_ 김지혜 기자  ·  라펜트
다른기사 보기
kimj611@naver.com

네티즌 공감 (0)

의견쓰기

가장많이본뉴스최근주요뉴스

  • 전체
  • 종합일반
  • 동정일정
  • 교육문화예술

인기통합정보

  • 기획연재
  • 설계공모프로젝트
  • 인터뷰취재

인포21C 제휴정보

  • 입찰
  • 낙찰
  • 특별혜택

채용인재

조경실시설계(관공서 수의계약..
조경실시설계,설계변경
남 (42세) / 경력 13년 / 서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