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립수목원, 코로나19 긴급경영안정자금 대상 포함

산림청, 가능한 모든 정책수단 지원으로 해결책 모색
라펜트l기사입력2020-03-10

산림청 제공

코로나19로 얼어붙은 사립수목원이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지원하는 긴급경영안정자금(융자) 신청 대상에 포함됐다.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산림사업종합자금 지원지침 개선 등 여러 가지 방안을 검토해 사립수목원의 운영이 위축되지 않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근 코로나19가 지역사회에 급속히 전파되면서 2월 들어 등록 사립수목원(29개소) 중 운영을 중단하는 곳이 생겨나고, 방문객 수도 전년 동기 대비 50%가 감소하는 등 경영난을 겪고 있다.

한편 산림청은 코로나19 여파로 방문객의 발길이 끊어진 사립수목원의 어려움을 청취하고 민생경제를 점검에 나섰다. 지난 6일에는 경기도 가평군에 있는 아침고요수목원을 찾았다. 

아침고요수목원은 5천여 종의 식물을 보유하고 있으며, LED를 이용한 ‘겨울빛 축제’가 유명해 비수기인 겨울철에도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고, 연간 방문객은 100만 명이 넘는 명소로 소문나 있다. 

하지만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방문객 수가 1월에 비해 2월에는 50%이상 줄고 매출액도 크게 감소했으며, 3월 이후 체험교육 프로그램 참여자 예약은 거의 없어 앞으로의 경영 상황도 어려움이 예상된다.

수목원 관계자는 홍콩, 대만, 필리핀,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등 해외에서 많은 외국인이 방문했으나, 이번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발길이 끊겼다며 아쉬움을 토로했다.

박종호 산림청장은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민생현장을 찾아 현장의 소리를 듣고, 국민과 함께 머리를 맞대고 노력한다면 어떠한 어려움도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막기 위해 수목원 시설의 방역 활동과 수목원 관계자분들의 건강도 세심하게 살펴 줄 것”을 당부했다.
_ 전지은 기자  ·  라펜트
다른기사 보기
jj870904@nate.com

네티즌 공감 (0)

의견쓰기

가장많이본뉴스최근주요뉴스

  • 전체
  • 종합일반
  • 동정일정
  • 교육문화예술

인기통합정보

  • 기획연재
  • 설계공모프로젝트
  • 인터뷰취재

인포21C 제휴정보

  • 입찰
  • 낙찰
  • 특별혜택

채용인재

조경, 설계의 길을 걷고 있습..
조경설계 (전반적인 업무에 대..
남 (39세) / 경력 12년 / 전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