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디에이치 클린존’ 美 아키타이저 조경 디자인 어워드 수상

국내 건설사 아파트 조경디자인으로는 최초 수상
한국건설신문l기사입력2020-09-17

현대건설 디에이치 아너힐즈 수상작 ‘클린존’ / 현대건설 제공

현대건설이 자사 아파트 브랜드 ‘디에이치(THE H)’를 통해 미국 조경 디자인 ‘2020 아키타이저 에이플러스 어워드(Architizer A+ Award)’에서 본상인 ‘파이널리스트(Finalist)’를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

세계 최대 규모의 건축 전문 웹진 아키타이저에서 주최하는 에이플러스 어워드는 매년 전 세계 100여개 국가에서 5,000여개 작품을 출품하는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상이다.

현대건설은 이번 어워드에서 ‘디에이치 아너힐즈’의 미세먼지 저감 상품 ‘클린존(Clean Zone)’을 출품해 파이널리스트에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이는 국내 아파트 조경 디자인으로는 유일한 수상이라고 현대건설이 밝혔다.

디에이치 아너힐즈의 클린존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옥외용 시설물로 에어워셔, 쿨링 미스트와 개수대 등으로 구성돼 있다.

클린존은 미적으로는 유선형의 입체형태가 두드러지고 기능적으로는 미세먼지 저감에 UV 살균 기능이 더해진 안티 바이러스 효과로 심사위원들의 주목을 받았다.

특히 클린존은 자녀들이 자주 이용하는 어린이 놀이터에 설치돼 미세먼지와 바이러스 등에 취약한 아이들의 보건위생을 강화했다는 점에서도 좋은 평가를 얻었다.

현대건설은 최근 세계 3대 디자인 공모전 중 하나인 IDEA(International Design Excellence Awards) 2관왕 및 세계조경가협회(IFLA) 어워드 ‘Honorable Mention’ 수상을 비롯해 대한민국 조경문화대상,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Winner’ 수상 등 국내외 다양한 조경 디자인 분야에서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고객만족을 최우선으로 하려는 생각이 조경 디자인의 우수성을 인정받게 된 근간이 되었다”며 "앞으로도 디자인과 더불어 설계, 기술, 수행 기술력을 기반으로 명품 주거환경을 구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_ 홍혜주 기자  ·  한국건설신문
다른기사 보기

네티즌 공감 (0)

의견쓰기

가장많이본뉴스최근주요뉴스

  • 전체
  • 종합일반
  • 동정일정
  • 교육문화예술

인기통합정보

  • 기획연재
  • 설계공모프로젝트
  • 인터뷰취재

인포21C 제휴정보

  • 입찰
  • 낙찰
  • 특별혜택

채용인재

조경일자리 구합니다
조경시공,조경설계,조경시설물
남 (49세) / 경력 3년 / 경남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