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고양창릉․부천대장지구 총괄계획가 22인 위촉

속도감 있는 사업추진을 통해 ’21년 사전청약 등 정책목표 달성 노력
라펜트l기사입력2020-09-29

LH(사장 변창흠)는 3기 신도시 중 부천대장·고양창릉 지구에 총괄계획가(Master Planner : MP) 22명을 위촉했다고 25일(금) 밝혔다.


총괄계획가 위촉은 신도시의 지구단위계획 수립단계에서 도시조성 전 분야에 대한 전문가 자문을 받기 위해 운영하는 제도로, LH는 도시 자족기능 강화 등의 사회적 요구를 지구계획에 적극 반영하고, 3기 신도시를 미래 도시 모델로 조성하기 위해 2기 신도시의 경우 지구별 4~5인 수준이었던 총괄계획가를 2배 가까이 확대했다.
 
부천대장지구는 이제선 연세대학교 교수를 위원장으로 11개 분야(도시, 교통, 환경, 산업, 경제, 부동산, 스마트시티, 하천, 조경, 사업계획, 도시설계)에서 11인의 총괄계획가를 위촉했다.


고양창릉지구는 김현수 단국대학교 교수를 위원장으로 10개 분야(도시, 건축, 교통, 산업, 사업화, 환경, 조경, 주택, 사업계획, 도시설계)에서 11인의 총괄계획가가 선정됐다. 


특히, 도시설계 분야에서는 지난 8월 31일 ‘도시기본구상 및 입체적 도시공간계획’ 국제공모에서 각 지구별 최우수작으로 당선된 박상섭 부사장((주)디에이그룹엔지니어링 종합건축사사무소, 부천대장)과 김태만 대표((주)해안건축, 고양창릉)가 총괄계획가로 위촉돼 지구별 특성이 반영된 도시·건축 공간 조성 계획에 참여할 계획이다.


LH는 9월 16일 고양창릉지구, 9월 23일 부천대장지구의 총괄계획가 위촉과 함께 착수회의를 개최했으며, 회의에서는 지구 현안과 그간 검토된 계획, 공모 당선작 등에 대한 의견 교환과 함께 앞으로의 도시계획 수립 방안이 논의됐다.


정운섭 LH 신도시사업처장은 “각계 각층을 대표하는 전문가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세계적인 수준의 도시조성 계획을 수립하고, 사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함으로써 ‘21년 사전청약 시행 등 정책목표 달성에 차질이 없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_ 강진솔 기자  ·  라펜트
다른기사 보기
lafent@naver.com

네티즌 공감 (0)

의견쓰기

가장많이본뉴스최근주요뉴스

  • 전체
  • 종합일반
  • 동정일정
  • 교육문화예술

인기통합정보

  • 기획연재
  • 설계공모프로젝트
  • 인터뷰취재

인포21C 제휴정보

  • 입찰
  • 낙찰
  • 특별혜택

채용인재

조경일자리 구합니다
조경시공,조경설계,조경시설물
남 (49세) / 경력 3년 / 경남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