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고양국제꽃박람회’ 코로나19로 인해 취소

작년에 이어 올해도 취소, 화훼 직거래·직매장 등 대안 행사 진행
라펜트l기사입력2021-03-02
재단법인 고양국제꽃박람회는 제64차 이사회를 열어 올해 4월 개최될 예정이었던 ‘2021고양국제꽃박람회’를 취소하는 결정을 했다고 26일 발표했다. 지난해 박람회도 코로나19로 인해서 취소됐다.

고양국제꽃박람회 이사회는 코로나19의 확산세가 좀처럼 꺾이지 않고, ‘코로나 3차 대유행’이 지속하는 가운데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조용한 전파’가 산발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지역사회 확산 차단을 위해 올해 박람회를 취소한다고 밝혔다.

이사회는 꽃박람회를 취소하는 대신 ‘화훼소비·꽃문화 활성화 및 시민힐링 캠페인’을 진행하고 화훼 직거래·직매장을 확대하는 방향으로 사업 계획 변경했다.

화훼소비·꽃문화 활성화 및 시민힐링 캠페인은 ▲시민 참여정원 만들기 ▲사계절 꽃밭 조성 ▲고양 꽃도시 만들기 ▲치유정원 조성 등 코로나 블루를 극복하기 위한 사업으로 추진된다. 

또한, 화훼농가와 소비자를 위한 직거래·직매장도 연중 확대 운영한다. 유통과정을 없앤 직거래를 통해 화훼소비 절벽을 극복하고 소비자와 공급자의 상생 만족도를 높일 수 있을 거승로 기대했다.

두 사업 모두 철저한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일산호수공원과 원당화훼단지, 화정역 광장 등 고양시 곳곳에서 추진된다.

박동길 고양국제꽃박람회 대표이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올해 꽃박람회도 불가피하게 취소하게 됐다”라고 했으며 "화훼농가를 돕고, 시민이 안심하고 힐링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여, 고양시만의‘꽃 생활 리듬’을 회복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_ 김수현 기자  ·  라펜트
다른기사 보기
ejane404@naver.com

네티즌 공감 (0)

의견쓰기

가장많이본뉴스최근주요뉴스

  • 전체
  • 종합일반
  • 동정일정
  • 교육문화예술

인기통합정보

  • 기획연재
  • 설계공모프로젝트
  • 인터뷰취재

인포21C 제휴정보

  • 입찰
  • 낙찰
  • 특별혜택

채용인재

적극적인 마인드로 업무에 다..
설계, 시공, 감리
여 (26세) / 경력 0년 / 서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