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심포지엄 오는 16일 개최

남북 산림협력 국민참여 활성화 방안 논의
라펜트l기사입력2019-01-10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오는 16일(수) 서울시 중구 소공로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남북 산림협력 국민참여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국민과 함께하는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에는 남북 산림협력 유관단체를 비롯해 정부부처와 지방자치단체 등 2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에 ▲김덕룡 민주평화통일자문위윈회 수석부의장, 김진호 대한민국재향군인회 회장 박종환 한국자유총연맹 총재 정성헌 새마을운동중앙회 회장 원행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전명구 기독교대한감리회 감독회장 유경촌 천주교 서울대교구청 보좌주교 오도철 원불교 교정원장 등 헌법기관과 주요 민간·종교단체 인사들도 대거 참석한다.


행사에서는 이낙연 국무총리의 개회사와 고건 전 국무총리와 김황식 전 국무총리의 축사가 이어질 예정이다.


기조연설에는 홍석현 (재)한반도평화만들기 이사장과 문국현 산림청 남북산림협력자문위원회 위원장이 맡는다. 김필주 평양과학기술대학교 농업생명과학대학장은 특별강연을 진행한다.


이밖에도 박종호 산림청 차장과 지학수 기독교대한감리회 선교국 총무목사, 김평환 한국자유총연맹 사무총장의 주제발표가 진행된다. 


이어지는 토론에서는 이경준 (사)산림정책연구회 회장을 좌장으로 김홍걸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대표 상임의장 박은식 아시아산림협력기구(AFoCO) 사무차장 박영자 통일연구원 북한연구실장이 남북 산림협력 추진 상황을 공유하고 국민참여 활성화 방향을 논의한다.


아울러 이날 산림청은 남북 산림협력 국민캠페인에 사용할 ‘새산새숲’ 브랜드를 선보인다. ‘새산새숲’은 숲 속의 한반도를 남과 북이 함께 만들어 나간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김재현 청장은 “이번 심포지엄은 여러 전문가들을 모시고 남북 산림협력에 대한 국민 공감대 형성과 참여 활성화를 논하는 의미 있는 자리”라면서 “앞으로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국민캠페인에 참여를 희망하는 단체와 업무협약을 맺어 국민 공감대와 참여를 바탕으로 남북 산림협력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_ 김지혜 기자  ·  라펜트
다른기사 보기
kimj611@naver.com

네티즌 공감 (0)

의견쓰기

가장많이본뉴스최근주요뉴스

  • 전체
  • 종합일반
  • 동정일정
  • 교육문화예술

인기통합정보

  • 기획연재
  • 설계공모프로젝트
  • 인터뷰취재

인포21C 제휴정보

  • 입찰
  • 낙찰
  • 특별혜택

채용인재

조경인
공무
여 (26세) / 경력 2년 / 서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