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백두대간수목원 신규 전시원 ‘달래동산’ 개원

총 6,009㎡의 규모, 3000여 주 식재
라펜트l기사입력2021-04-29

암석원(좌)과 달래동산(우) /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제공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신규전시원인 달래동산을 조성하, 27일(화) 개원식을 가졌다.

달래동산은 암석원과 에코로드 사이의 사면을 활용한 총 6,009㎡의 규모로 약 3,000여 주가 식재됐다.

주요수종은 철쭉과 진달래이며, 산벚나무, 분꽃나무 등 4∼5월 사이에 개화하는 봄을 알리는 식물들과 마가목, 가막살나무 등 9∼10월에 열매가 열리는 식물들을 전시했다.

에코로드 전망대에서 한 눈에 보이는 달래동산은 봄철 아름다움이 최절정에 달할 것으로 보이며, 암석원의 단단해 보이는 모습과 대비되는 따스하고 둥근 모습의 경관으로 관람객들에게 찾아갈 예정이다.

권용진 전시원관리실 실장은 “동산이라는 사전적 의미는 행복하고 평화로운 곳 혹은 마을 부근의 작은 언덕을 의미하는데, 이 단어의 의미처럼 동산을 찾는 관광객분들이 달래동산에서 친근함과 행복함을 느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_ 정미성 기자  ·  라펜트
다른기사 보기
lafent@naver.com

네티즌 공감 (0)

의견쓰기

가장많이본뉴스최근주요뉴스

  • 전체
  • 종합일반
  • 동정일정
  • 교육문화예술

인기통합정보

  • 기획연재
  • 설계공모프로젝트
  • 인터뷰취재

인포21C 제휴정보

  • 입찰
  • 낙찰
  • 특별혜택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