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호천마을에 ‘제1호 방재공원’ 조성한다

부산진구-부산도시공사, 업무 협약 체결
라펜트l전지은 기자l기사입력2022-08-17

제1호 방제공원 / 부산도시공사 제공

부산도시공사와 부산진구는 범천동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세부사업 중 하나인 호천마을 방재공원 조성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11일 비대면 서면방식으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시민중심 공간복지를 실현과 ESG경영 활성화를 위해 추진 중인 부산도시공사의 ‘BMC 15분 힐링공원 조성사업’ 제1호 사업이다. 부산시 산하 16개 구군의 의견 수렴 결과를 토대로 ‘호천마을 방재공원 조성사업’을 최종 선정했다.

호천마을 방재공원은 호천180계단 초입의 공가주택지 242㎡에 비상시 방재기능을 담당하고 평상시에는 주민의 휴식 및 여가활동을 위한 공원으로 조성된다. 특히, 많은 계단을 오르내리는 지역 주민들에게 안전한 휴식처로 사용될 예정이다.

방재공원에는 스마트 방재시설, 셉티드 설계를 통한 범죄예방시설 등을 중점적으로 설치 할 예정이며, 지역주민 의견을 최대한 반영할 계획이다.

김용학 부산도시공사 사장은“이번 사업은 부산시의 주요시책인‘15분 도시 부산’에 맞추어 공사가 추진 중인 15분 힐링공원 조성사업의 시작을 알리는 제1호 사업”이라면서 “지역주민에게 안전한 휴식처 제공을 목표로 시민중심의 공간복지를 실현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호천마을 방재공원은 부산도시공사 자체 재원으로 조성되며 부산진구청에 기부채납 할 예정이다.
_ 전지은 기자  ·  라펜트
다른기사 보기
jj870904@nate.com

네티즌 공감 (0)

의견쓰기

가장많이본뉴스최근주요뉴스

  • 전체
  • 종합일반
  • 동정일정
  • 교육문화예술

인기통합정보

  • 기획연재
  • 설계공모프로젝트
  • 인터뷰취재

인포21C 제휴정보

  • 입찰
  • 낙찰
  • 특별혜택